NH농협은행, 빅데이터 분석 시각화 포털 ‘마이크로스트레티지 솔루션’으로 구축

시각화 포털로 기존 빅데이터 플랫폼의 사용자 편의성 및 데이터 가시성 증대
“전 지점에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의사 결정 문화 확산시킬 것”

2020-08-14 09:00 출처: 마이크로스트레티지코리아

마이크로스트레티지 본사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8월 14일 -- 세계 선두의 엔터프라이즈 분석 및 모바일 소프트웨어 기업 마이크로스트레티지코리아(이하 MSTR, 지사장 양천금)는 NH농협은행이 자사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인 ‘NH빅스퀘어’의 시각화 포털을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20’ 소프트웨어 기반으로 구축했다고 14일 밝혔다.

빅데이터 분석 시각화 포털 구축은 NH농협은행이 수립한 빅데이터 추진 로드맵에 따라 2018년 오픈한 NH빅스퀘어 플랫폼의 사용자 접근성 및 분석 지원 강화를 위해 추진됐다.

이번에 NH빅스퀘어에 구축된 마이크로스트레티지 2020 솔루션은 △복잡한 데이터 표현을 위한 복합 그리드, 대화형 디자인 및 자유 형식 캔버스 같은 강력한 시각화 기능 △200개 이상의 데이터베이스 및 응용 프로그램에 대한 커넥터 지원 기능 △메타데이터 기반의 엔터프라이즈 시맨틱 레이어를 통한 전사 차원의 보안 및 확장성으로 기존 텍스트 형태 데이터 분석을 사용자가 손쉽게 시각화해 데이터의 가시성 확보 및 분석 편의성을 높여준다.

생성된 분석 결과를 영업점을 포함한 모든 사용자에게 공유해 업무에 바로 활용할 수 있는 채널을 지원하며 외부 데이터 수집 단계에서 비즈니스 프로세스를 개선해 ‘빅스퀘어 비전(외부 데이터 분석결과 조회 화면을 제공하는 웹 기반 채널)’을 통해 업무의 효율성을 향상시킨다.

NH농협은행 데이터사업부 정지선 팀장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의사 결정 및 분석 문화를 전 지점으로 확산해 급변하는 금융 환경에 민첩하게 대응하고 내부 디지털 역량 강화로 디지털 부문에 앞서가는 핵심 경쟁력을 지속해서 강화하는 게 이번 프로젝트 최종 목표”라며 “마이크로스트레티지 솔루션은 내·외부 변화에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는 핵심 업무의 프로세스를 지원해 비즈니스 효율성을 높였다”고 말했다.

양천금 마이크로스트레티지 코리아 지사장은 “최근 정부가 발표한 디지털뉴딜로 빅데이터의 중요성이 급부상하며 데이터 활용에 대한 기업들의 관심이 높다”며 “마이크로스트레티지가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분야에 31년간 독자적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데이터 분석의 글로벌 기술력과 다양한 글로벌 고객 사례가 있었기 때문이다. 국내 고객에게 글로벌 선진 기업의 분석 사례를 소개해 기업의 디지털 혁신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 개요

마이크로스트레티지는 엔터프라이즈 분석 및 모빌리티 소프트웨어 분야의 세계적인 선두 업체로 글로벌 포춘 500대 기업 가운데 많은 기업이 당사 제품을 사용하고 있다. 마이크로스트레티지의 비전은 인텔리전스 에브리웨어(Intelligence Everywhere)로 개방적이고 포괄적인 엔터프라이즈 플랫폼에 최신 분석 기능을 제공해 사용자에게 인텔리전스의 일상화를 지원하는 것이다. ‘MicroStrategy 2020’는 엔터프라이즈에 비즈니스 결과를 제공할 수 있도록 설계된 하이퍼인텔리전스, 모바일 BI 기능(transformational mobility), 페더레이티드 애널리틱스로 포괄적인 개방형의 최신 분석 기능을 제공한다. 더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